2021.04.17 (토)

  • 흐림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4.7℃
  • 황사서울 10.2℃
  • 구름많음대전 9.9℃
  • 맑음대구 14.5℃
  • 흐림울산 14.3℃
  • 박무광주 11.6℃
  • 구름조금부산 17.0℃
  • 구름조금고창 9.9℃
  • 박무제주 15.3℃
  • 흐림강화 10.0℃
  • 구름많음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8.5℃
  • 구름많음강진군 12.7℃
  • 구름많음경주시 14.1℃
  • 구름많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전국

미래엔, 환경·코딩 결합한 신규 사회공헌활동 ‘미래엔 코딩 교실’ 선봬

미래엔 코딩 교실, 환경 교육과 코딩교육 결합한 창의 융합 코딩교육 프로그램
초등 3~6학년 교사 누구나 ‘초등 엠티처’에서 신청하면 수업에 필요한 교구재 일체 제공

URL복사

 

교육 출판 전문기업 미래엔이 사회공헌활동의 하나로 ‘미래엔 코딩 교실’을 새롭게 선보이고, 관련 교구재를 전국 초등학교 3~6학년 학생 선착순 1만8000명에게 무료 제공한다.

전국 초등학교 교사라면 누구나 13일부터 미래엔의 교수 활동 지원플랫폼 ‘초등 엠티처’ 홈페이지(http://ele.m-teacher.co.kr)를 통해 해당 교구재를 신청할 수 있다.

미래엔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 ‘미래키움 프로젝트’의 하나인 미래엔 코딩 교실은 환경과 코딩교육을 결합한 창의 융합형 코딩교육 프로그램이다. 환경 오염 문제를 나만의 AR 콘텐츠와 코딩을 통해 해결함으로써 문제해결 능력을 기르고, 학습 성취도를 고취하는 데 목적이 있다.

미래엔 코딩 교실 교구재 신청이 완료되면 교사에게는 40분짜리 수업 영상 4개와 수업 매뉴얼이, 학생에게는 증강현실을 구현할 수 있는 머지큐브 교구 및 교재가 1인당 1세트씩 제공된다. 교사 1명이 학생 30명까지 신청할 수 있다. 수업은 △우주 쓰레기 △지구 온난화 △사막화 △친환경 에너지 등 총 4차시로 구성돼 있다. 교재 내 다양한 사례들을 통해 환경 오염 문제에 대해 배운 후 코딩을 통해 스스로 학습한 환경 오염 문제를 해결한 깨끗한 지구의 모습을 증강현실(AR)을 통해 생생하게 확인할 수 있다.

김영진 미래엔 그룹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점차 코딩교육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학생들이 코딩에 대한 거부감을 없애고 더욱더 쉽고 재미있게 접근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깨워주는 동시에 코딩 학습까지 할 수 있어 융·복합적 사고력 강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미래엔은 환경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래엔 코딩 교실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13일부터 초등 엠티처 홈페이지 내 ‘블렌디드 러닝’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미래엔은 ‘새로운 배움, 더 큰 즐거움의 구현’이라는 기업 비전에 부합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학생에게는 배우는 즐거움을, 교사에게는 가르치는 즐거움을 줄 수 있는 교육 환경을 조성하고자 미래키움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며 미래엔 코딩 교실 외에도 디지털 게임형 통일 교육 ‘월페커즈(Wallpeckers)’, 공간 혁신 프로젝트 놀이 수업 ‘건축 놀이사무소’ 등의 무료 수업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