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1 (일)

  •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5.8℃
  • 흐림서울 25.7℃
  • 구름많음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6.4℃
  • 흐림울산 25.7℃
  • 흐림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28.9℃
  • 구름많음제주 26.5℃
  • 흐림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6.8℃
  • 흐림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사회

양육비 미지급자 출국금지 기준 5000만→3000만원으로 하향

감치 명령 후 3회 이상 지급 안 해도 출국금지 가능…시행령 개정안 국무회의 통과

 

(NewWorldN(뉴월드엔)) 오는 16일부터 양육비채무 불이행자에 대한 출국금지 요청 기준이 기존 5000만 원에서 3000만 원으로 낮아진다. 또 양육비 채무를 3회 이상 지급하지 않은 경우에도 출국금지 요청이 가능해진다.

여성가족부는 지난 9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고의적인 양육비채무 불이행자에 대한 제재조치 강화 등을 규정한 '양육비 이행확보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여가부는 지난해 7월 양육비채무 불이행자 출국금지 요청 제도 시행 이후 채무 이행도를 높이기 위한 방안을 검토했으며 관계부처와 출국금지 대상자를 확대하기로 협의해 왔다.

그 결과 양육비 채무금액을 2000만 원을 낮추고 감치명령 결정 이후 3회(약 3개월) 이상 양육비를 지급하지 않은 경우에도 출국금지를 요청할 수 있도록 하는 개정안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양육비 채권이 소액인 경우에도 제도 이용이 가능해져 출국금지 요청 대상자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여가부는 설명했다.

여가부는 또 한시적 양육비 긴급지원 대상도 현행 중위소득의 100분의 50 이하에서 100분의 75 이하로 확대해 지원할 계획이다.

김현숙 여가부 장관은 '출국금지 대상자를 확대하는 '양육비 이행 확보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으로 양육비 이행 책임성과 제도 효용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명단공개 절차 간소화 방안과 양육비채무자 소득,재산을 조회할 수 있는 기간 단축 등 양육비 이행 실효성 제고를 위한 제도개선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포토이슈

더보기